그동안 집을 보러 온 사람은 많았는데, 오퍼(구매의향서)가 접수되지 않았다면 시일이 많이 겨오가하기 전에 적절한 대응책을 강구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매물로 내 놓은 날로부터 약 2주간이 가장 활발한 방문 신청이 들어오며, 그 이후에는 점차 줄어 드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늦어도 한달 뒤에는 대응책을 강구해야 합니다. 그 내용의 핵심은 물론 ‘가격조정’ 이지만, 그 외에도 여러가지 원인분석을 한 후 상품으로서의 주택상태 개선, 방문자가 왔을 때 첫이미지를 개선할 수 있는 방안, 잔금일자를 보다 유통성 있게 조정하는 등 적절한 조치를 필요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