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투자 포트폴리오(Portfolio)

캐나다에 사는 한인들은 모국의 자산과 이곳 캐나다의 자산간의 배분문제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 결국 투자 및 자산운용과 관련하여 어떤 통화로 보유하는 것이 장기적으로 유리한지, 그리고 외환환율동향을 고려하여 송금의 시기도 잘 결정해야 하는 등 국제적인 관점에서 자산배분과 투자의 시기와 금액을 생각하지 않으면 안되게 되었다.

과거와는 달리 최근 들어 점차 투자이민이나 사업이민으로 오는 한인들이 더 큰 규모의 사업이나 투자를 할 여력이 생겨나고 있으며, 이민자에 대한 한국에서의 해외송금이 보다 자유화된 때문이기도 하다. 최근 이민자들의 평균 자산규모는 늘어나고, 부동산처분의 경우에는 해외 송금할 시간적인 여유가 더욱 주어짐에 따라 단기간 내에 모든 자산을 모두 반출해올 필요가 없어졌다.

그러므로, 대개 다음과 같은 국제적인 투자 또는 자산운용 포트폴리오를 구상하는 것이 권장된다.

1.한국과 캐나다의 자산배분과 운용에 대한 결정
2.캐나다로 가지고 온 자산을 캐나다화와 미국화로 배분하는 문제

위의 두 가지 중에서 두 번째의 의사결정은 이곳에 사는 중산층이상의 캐나다인들도 장기적인 자산가치의 보전이란 측면에서 함께 고민하는 주제이기도 하다.

그러면, 이러한 자산배분과 관련한 경제적인 변수가 어떤 것인가를 살펴보기로 하자. 우선, 캐나다의 이자율이 매우 낮은 상황이라 이곳으로 가지고 온 자금을 보다 수익성이 좋은 투자대상을 찾지 못한다면 차라리 한국에서 운용할 때에 비하여 기회비용이 발생한다. 즉, 오히려 손해가 될 수 있다는 이야기이다. 하지만, 최근에 진행된 한국의 지속적인 금리하락 현상을 보면 점차 캐나다와 한국 간의 금리차이는 줄어드는 추세여서 금리차를 노린 자산운용의 의사결정이 점차 매력을 잃어가고 잇는 형편이다.

그 다음으로 생각할 점이 환율(Foreign Exchange Rate)이란 변수이다. 사실 환율만큼 예측하기가 어려운 경제변수는 없다고 할 정도로 이 문제는 복잡하기만 하다. 국내의 정치,경제,사회문제가 복합적으로 작용하는 것은 기본이고, 그 위에 국제경제, 무역, 투자, 국제정치, 국가간 외교역학 관계, 국지분쟁, 국제자원의 수요와 공급 등 다양한 열린 변수들이 상호 작용한 결과이므로 환율예측이 그 만큼 어려운 것이다.

사실 요즘처럼 이자율이 점차 낮아지는 추세이고 국제간 이자율의 차이도 좁혀가는 상황아래에서는 5~15%의 변동이 1년 사이에 일어나기도 하는 환율시장은 잘 이용하면 또 다른 재테크의 기회를 제공하기도 한다. 하지만, 전문가를 보유한 기관단위의 투자가 아니면 외환에 대한 투자는 일반인들에게는 위험(risk)이 너무 커서 부담이 된다.

하지만, 장기적인 추세를 보면서 자산의 배분이나 운용에 이용하는 것은 비교적 위험을 줄이면서, 국제적인 포트폴리오를 기초로 한 안정적인 총 자산가치를 키워가는 방안이 될 수도 있다.

아래의 표는 한국의 원화가 캐나다 달러와 미국의 달러화에 대하여 어떤 변화를 가져 왔는지를 보여준다.

앞으로의 미달러화에 대한 원화의 가치는 다음의 여러 요인들에 의해 좌우될 것이다.

우선, 한국의 대외적인 수출상품경쟁력이 일본과 중복된 부분이 많으므로 일본엔화의 대미환율이 어떤 변화를 보일지에 따라 영향을 받는다. 일본의 경제회복이 지금처럼 지속적인 안정성장으로 방향을 튼다면 미화대비 통화가치는 올라갈 것으로 보이며, 그 경우 한국은 수출촉진을 위해 인위적인 원화가치의 조정에 훨씬 부담을 덜 수가 있어 의외로 원화가 강세를 보일 수도 있겠다.

다음으로는 캐나다로 가지고 온 자산을 캐나다화와 미국화로 배분하는 문제와 관련하여 살펴보기로 하자. 교민들이 캐나다로 가지고 온 자산은 대부분 캐나다화로 투자되고 운용되겠지만, 장기적으로는 국제적인 기축통화로서의 미국 달러에 비하여 통화가치가 어떻게 변할 지 신경을 쓰지 않을 수 없다.

아래의 표는 캐나다 달러가 미국달러에 대하여 어떤 변화를 보여왔는지 그래프로 보여준다.

  • 위의 그래프는 지난 17년간 캐나다 달러(루니)가 미국 달러오 한국의 원화에 대하여 어떤 움직임을 보여왔는지를 보여준다.

 

한 때 1:1의 높은 가치를 갖고 있던 캐나다 달러화는 위의 표에서 처럼 점차 평가절하되는 모습을 보여왔다. 최근 몇 년간의 고무적인 이상 강세기간을 제외한다면 이처럼 상대적인 통화약세현상을 보임에 따라 긴 겨울 동안 미국의 남부 여러 곳에서 겨울을 나는 캐나다 노년층은 장기적인 자산가치의 보전을 위해 일정비율의 자산을 미국화폐로 표시된 주식이나 뮤추얼펀드를 구입하거나, 아예 미국의부동산에 투자해 두기도 한다. 대개 자산의 25%~35%의 비중을 미화표시 자산으로 운용하는 경향이다. 이러한 이재패턴은 캐나다에 거주하는 한인들도 참고로 할 필요가 있다.

이상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캐나다의 한인들은 국제적인 투자 및 자산배분을 효율적으로 함으로써 보다 장기적인 자산증가를 추구하여야 하는데, 국가간 경제 및 비경제적 변수들이 서로 물고 물리어 돌아가는 환율시장의 변화에 따라 장래 자산가치의 변화를 보이게 될 것이다.

이처럼 환율의 변화를 예측하고 자산을 운용하는 데 유의해야 할 점은, 캐나다 연방국세청에 신고해야 할 ‘해외자산 및 소득 신고제도’이다. 이 부분은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장기적인 자산운용에 부담이 가지 않도록 필요한 신고를 하는 것이 좋겠다.

Related posts

온라인쇼핑을 도와주는 가격비교사이트

www.pricegrabber.ca/ 캐나다에서 컴퓨터, 전자제품, 카메라, 가구, 의류 등...

Continue reading

온타리오주의 종교분포현황

2001년 인구통계조사에 따르면, 온타리오 주민의 약 1/3은 개신교(Protestant)...

Continue reading

신규이민자 취업의 어려움

-언어의 장벽이 의외로 높다. 우선 캐나다에서 직업을 구하려면 영어...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