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과목구성과 학점제도

고등학교 9~10학년에서 배우는 과목들 중에는 진학반용 과목(academic courses)과 취업반용 과목 (applied courses)이 있다. 같은 영어나 수학, 혹은 과학 과목이라도 실생활에 응용하고 사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예제를 중심으로 그리 학문적인 깊이를 다룰 필요가 없는 내용들로 구성된 것이 취업반(applied)용 과목들이다. 반면, 진학반(academic)용 과목들은 대학과정에서 연결되는 보다 심화된 학습내용에 부합하는 기초를 고등학교에서 익히기 위한 내용들로 이루어져 있다.

하지만, 예능과 같이 진학반(academic)용과 취업반(applied)용으로 구분하지 않은 과목들도 있다. 이러한 과목들을 오픈과목(open courses)이라고 부른다.

한편, 고등학교 11~12학년으로 올라가면 취업준비과목(work place preparation courses), 전문대학 준비과목(college preparation courses), 대학교 준비과목(university preparation courses), 전문대학 또는 대학교 준비과목(college/university preparation courses)으로 나누어져 있어서 본인의 장래 진로방향에 맞는 과목을 선택할 수 있게 되어있다. 그리고, 위의 어느 구분에도 속하지 않는 일반적인 교양과목은 오픈 과목(open courses)으로 되어있다.

고등학교의 과목선택 시 유의할 점

고등학교의 과목선택 시 유의할 점은, 각 대학이 전공부문별로 요구하는 11학년이나 12학년의 필수 이수과목들이 있는데, 이러한 과목들을 막상 11학년이나 12학년과 같은 고학년이 되어 들으려 해도 각 과목별로 선수과목(Pre-requisite ; 어떤 과목을 수강하기 위해서 그 이전에 반드시 수강해야 할 기초과목 )이 있으므로 이 선수과목들을 10학년 때에 미리 이수해 두어야 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점을 고려해 보면, 대학진로의 선택은 고등학교 기초공통과정이 끝나는 9학년말까지는 늦어도 결정이 되거나 윤곽을 잡아두어야 하는 게 캐나다 교육제도하에서의 현실이다. 하지만, 실제로 10학년의 수강과목 선택과 신청은 9학년 말이 끝나기 훨씬 이전에 접수하므로 그 전에 자녀의 적성과 강한 분야를 선택하여 장래의 진로를 어느 정도 결정해 두어야 한다. 최소한 문과냐 이과냐 하는 큰 방향의 설정이라도 해 두어야 한다.

Related posts

유치원과정 입학

유치원과정은 유치원 1년차( JK : Junior kindergarten)와 2년차( SK : Senior...

Continue reading

불어학교 입학

공식적으로 2개 공용어 ( 영어, 불어 )를 헌법에 명시한 캐나다에서...

Continue reading

캐톨릭학교 입학관련 기준

캐톨릭교육위원회 산하 학교들은 종교적인 걸름과정을 거치므로...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