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주택에 계속 살까 내집을 구입할까?

시기를 정확하게 알아서 주택을 구입한다면 누구나 손쉽게 부자가 되겠지만, 세상일을 그렇게 쉽게 예측하기란 쉽지 않다. 최근에 발표된 2001도 캐나다 인구센서스 통계자료를 바탕으로 ‘캐나다 모기지 및 주택공사(CMHC)’가 조사한 흥미로운 연구결과가 있다. 즉, 1984~1999 사이에 자기집을 소유한 가구의 재산은 41.4%가 증가한 반면, 임대주택 거주자의 재산은 20.7% 증가에 그쳐 이 계층간의 경제력의 격차가 더욱 확대되었다는 연구결과이다. 그런데, 1999년 이후 급속도로 진전되어 온 주택가격의 상승은 자기 주택을 가진 사람과 임대주택에 살고 있던 사람 간이 빈부 격차를 더 크게 했을 것으로 짐작이 된다.

그러므로, 5~7년 이상의 장기보유를 목적으로 한 자기 집의 구입은 특정한 시기를 따지지않고 구입하는 것이 현명하다. 일반적으로 장기적인 주택가격의 상승세는 인플레이션 수준을 뛰어넘는 자산증식효과를 가져온다. 그러므로 단기적 혹은 계절적 가격변동보다 장기보유의 관점에서 주택을 구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Related posts

재산형성방법에 따른 소득세율의 차등적용

각 가정마다 경제생활을 꾸려 나갈 방식은 제각기 다르다. 어떤 가정은...

Continue reading

프랜차이즈 가맹점 계약시 유의사항

프랜차이즈 계약서는 향후 비즈니스 운영과 관련한 모든 조건들이...

Continue reading

프랜차이즈 사업자의 정보공개 의무규정

프랜차이즈 본사의 브랜드 파워가 강할수록 가맹점은 일방적인...

Continue reading